검색

KT, NH농협카드와 지역화폐 활성화 위한 협력 강화

가 -가 +

김건우
기사입력 2020-05-26

[뉴스브라이트=김건우]

▲ KT는 농협카드와 지역화폐 활성화를 위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사진은 KT 김준근 전무(왼쪽부터 4번째), NH농협카드 이수경 부사장(왼쪽부터 5번째)이 MOU 체결 후 포즈를 취한 모습     © 김건우



KT(대표이사 구현모)가 NH농협카드(사장 신인식)와 지방자치단체(지자체) 지역화폐 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KT와 NH농협카드는 지역화폐에 연동된 카드사를 확장하고 IT 취약계층을 위한 농협은행 인프라 기반 지역화폐 사업 활성화를 위한 협력을 강화한다. 양사는 지역화폐 사용을 위한 농협카드를 개발하고, 세종시 ‘여민전’을 시작으로 타 지자체로 확대할 계획이다.
 
KT는 부산, 김포, 세종, 울산, 익산 등의 지역화폐 운영을 대행하며 쌓은 경험을 적극 반영한 서비스를 NH농협카드와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MOU로 KT는 실물카드 서비스 제공과 카드사 연동이 확장돼 지역화폐 서비스에 대한 편의성을 더욱 높일 수 있게 됐다.
 
NH농협카드는 NH농협은행이 보유한 국내 최다 은행 지점을 활용해 지역화폐 카드와 수당 수령, 충전 편의성을 확대하는 데 기여할 전망이다.. 특히 이번 MOU를 통해 NH농협카드 기존 사용자 외에도 스마트폰 등 IT 기기 사용이 수월하지 않은 취약 계층도 지역화폐를 더 활발이 이용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KT 인큐베이션단장 김준근 전무는 “IT 취약계층도 편리하게 지역화폐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검토해 시행하겠다”며 “지자체들의 지역화폐 선순환 생태계 구현을 지원하고 지역경제의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추가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