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공스킨, 가을철 피부관리 돕는 선스틱 톤업 크림 선보여

가 -가 +

조필영
기사입력 2019-10-22


햇빛은 아직 따뜻하지만 시원해진 바람으로 가을이 느껴지는 요즘 상쾌해진 날씨와 반대로 피부에는 적신호가 켜지고 있다. 가을철에는 낮과 밤의 길이가 같아지는 추분을 지나며 일교차가 커지고 공기가 건조해지기 때문이다. 따라서 많은 이들이 건조하고 당기는 피부 관리를 고민하고 있다.
 
특히 여름과 가을 사이에서 피부가 예민해지는 시기에 자외선까지 많이 쐬게 되면 기미나 잡티, 주근깨 등의 색소질환이 악화되기도 한다. 또, 주름과 색소로 인하여 피부노화가 급격히 진행 될 수 있으므로 때문에 환절기, 가을철 피부를 보호하기 위해서는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는 것이 필수 사항이다. 
 
화장품 브랜드 공스킨이 선보이는 ‘멀티 프로텍션 내츄럴 선스틱’은 손대지 않고 바를 수 있다.
 
강력한 자외선 차단(SPF50+, PA++++)효과는 기본에 끈적임 없는 가벼운 사용감과 백탁 없는 피부 표현이 가능한 제품이다.
 
설명에 따르면 피부친화력이 좋은 마카다미아 오일과 보습 및 트러블 방지를 돕는 올리브 오일, 유수분 밸런스를 잡아주는 호호바 오일 등 식물성 오일을 함유해 강한 햇볕으로 지친 피부를 진정시켜주는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공스킨 관계자는 “워터 드롭 제형이어서 피부에 자극 없이 부드러운 발림감을 선사한다. 휴대하기 간편한데다 메이크업 밀림 없이 덧바를 수 있다”고 말했다.
 
이미 기미나 주근깨 등 색소질환으로 칙칙해진 피부톤이 고민이라면 피부미백 기능성 성분이 함유된 미백크림이나 미백에센스를 꾸준히 발라주는 것이 도움이 된다.  
 
공스킨이 선보이는 '노블랙 퓨어 래디언스 톤업 크림'은 민감하고 예민한 피부 진정을 돕는 알로에베라잎과 피부톤 및 주름 개선에 효과적인 나이아신 아마이드, 아데노신을 함유하고 있다.
 
끈적임이 없어 산뜻한 발림감과 유분기를 최소화해 여러번 덧발라도 뭉침없이 자연스럽게 흡수된다. 스킨케어를 마무리 한 후 사용하면 이후 화장을 할 때 톤업 효과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 또 수분력이 강해 오랜시간 촉촉함이 지속된다.
 
기능성 화장품 브랜드 공스킨은 천연화장품제조 업체 OEM 방식으로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모든 제품은 특허 및 등록증을 보유한 국제 기준에 맞는 화장품 전문 공장에서 엄격한 품질관리를 거쳐 대량제조되고 있다.
 
판촉물이나 도매 문의 및 제품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공스킨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