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남태현 호소, 과거 양다리 의혹에 장재인 카톡 공개하며 '저격'

가 -가 +

홍은비
기사입력 2019-10-18

▲ tvN 방송화면 캡처     © 홍은비



[뉴스브라이트=홍은비]남태현이 악플러들을 지적했다.

가수 남태현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더 이상 친구들, 동료들을 잃고 싶지 않다"는 말로 시작하는 장문을 글을 남기며 호소했다.

남태현은 "여러분들과 마찬가지로 '연예인'이란 직업도 사람이 하는 일"이라며 "그래서 더 와 닿는다. 내 친구가 얼마나 아팠을지"라며 "저 역시 더 이상 버티지 못할 것 같기에 목숨을 끊으려 시도한 적이 있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그는 "많은 연예인들이 무심코 다는 댓글에 생각보다 큰 상처를 받고 좌절한다"면서 "자기 이름이 실시간 검색어에 올라가고 여기저기서 무슨 일 있냐 연락이 오면 보지 않기가 힘들다. 멈춰 달라. 더 이상 친구들, 동료들을 잃고 싶지 않다"고 말했다.

한편, 남태현과 장재인은 지난 4월 tvN 예능 `작업실`을 통해 만난 공개 열애를 시작했다.

그러나 6월 7일 자신의 SNS를 통해 남태현의 양다리 의혹을 제기했다.

또한, 장재인은 해당 카톡 내용을 공개하며 남태현을 저격해 논란이 발생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