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정병국 길거리 자위행위? 딸과 아내는 어쩌나 "결혼 7년 차"

가 -가 +

홍은비
기사입력 2019-07-18

▲ 전자랜드 홈페이지 캡처     © 홍은비



[뉴스브라이트=홍은비]프로농구 인천 전자랜드 엘리펀츠 소속 정병국(35) 선수가 길거리에서 바지를 내리고 음란행위를 한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오늘 18일 인천 남동경찰서에 따르면 정병국은 공연음란 혐의로 전날 체포돼 조사를 받는 중이다.

선수 정병국은 지난 4일 오전 인천 남동구 구월동 로데오거리에서 바지를 벗고 음란행위를 한 혐의를 받고 있으며 당시 한 여성은 정씨의 행위를 보고 112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경찰은 목격자의 신고를 받고 주변 CCTV 등을 통해 용의자를 확인한 뒤 17일 정씨를 체포했다.

한편, 1984년생인 정씨는 지난 2013년 결혼했으며 2007년 프로입단 이후 전자랜드에서 슈팅카드 포지션을 맡아왔다.

또한, 정병국은 슬하에 딸이 1명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