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P2P 금융 플랫폼 전성시대, 새로운 온라인 중개 플랫폼 '코펀드' 첫 선

가 -가 +

조필영
기사입력 2019-03-19


투자자와 대출자를 연결해주는 P2P 업체가 늘고 있는 가운데 새로운 온라인 중개 플랫폼 ‘코펀드(Cofund)’가 첫 선을 보이고 오픈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코펀드는 최근 위변조가 불가능해 코펀드를 통해서만 만나볼 수 있는 전자어음을 선보였다. 
 
코펀드는 투자자와 대출자에 대한 정교한 분석을 통해 개인에게 최적화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한다. 대출자에게는 금융 데이터와 행동 패턴을 분석해 합리적으로 산정된 금리를 제공하고, 투자자에게는 투자 성향과 투자 금액에 맞는 상품을 제안한다.
 

또한 P2P 금융이 낯선 이들이나 신뢰가 부족한 사람들을 위해 고객의 투자 자산에 영향을 줄 수 있는 모든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한다. 대출자에게는 상환방식을 비롯해 금리 산정 방식 등 계약과 관련된 주요한 내용 등을 미리 고지하고 투자자에게는 수익률, 세금 등의 정보를 연환산하여 제공한다.
 
이처럼 코펀드는 고객들이 최소한의 시간과 노력의 투자로 원하는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빠른 대출 심사 승인은 물론이고 간편한 투자 절차로 필요한 상품을 제공, 목표를 달성하도록 돕는다.
 
코펀드 관계자는 “많은 P2P 금융 업체들이 있지만 코펀드는 고객들에게 신뢰를 바탕으로 정직한 P2P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오픈을 기념해 진행되는 오픈 이벤트에도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코펀드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코펀드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