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즐거운 주말, 도심에서 산림욕 즐겨보세요~”

서울시체육회, ‘2019 서울트레킹’2차 참가자 1000명 선착순 모집... 5월 25일, 서대문구 안산자락길 코스에서 2차 서울트레킹 진행

가 -가 +

오영세
기사입력 2019-05-16

‘2019 서울트레킹안내 포스터 및 1차 트레킹에 참가한 시민들이 남산코스를 걷고 있다. (사진=서울시체육회)

 

© 오영세


[뉴스브라이트=오영세] 서울시체육회가 ‘2019 서울트레킹’ 2차 참가자 1000명을 선착순 모집한다.
 
5월 13일부터 23일까지 선착순으로 진행되는 서울트레킹 2차 참가자 모집은 서울시체육회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접수를 받고 있다.
 
서울트레킹은 도심 속 자연 친화적인 명소를 트레킹하며 쾌적한 환경에서 자연의 정취를 느끼고 심리적인 휴식을 취할 수 있는 힐링 프로그램으로 매년 많은 서울시민의 사랑을 받는 서울시체육회의 대표적인 여가스포츠 프로그램이다.
 
5월 25일 실시되는 서울트레킹 2차 안산자락길 코스는 서대문 독립공원에서 출발해 참나무·소나무·메타세콰이어 숲 등 도심에서 느끼기 어려운 삼림욕을 즐길 수 있는 힐링의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산 둘레를 따라 조성된 트레킹 코스는 산행이 어려운 보행약자들을 위한 무장애 순환 형식으로 남녀노소 모두가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산책길로 서울시민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지난 4월 27일 남산을 시작으로 진행된 2019 서울트레킹은 ▲3차-낙산공원 둘레길(6월 22일) ▲4차-하늘공원(9월 28일) ▲5차-올림픽공원(10월 12일) 코스로 총 5차례에 걸쳐 운영될 계획이다.
 
한편 낙산공원에서 진행될 3차 트레킹은 서울트레킹 최초로 야간에 운영될 예정이며 종료 후 야간음악회를 진행해 서울시민들에게 여름밤의 낭만적인 시간을 선물할 예정이다.
 
정창수 서울시체육회 사무처장은 “바쁜 일상을 살고 있는 서울시민들에게 서울트레킹은 도심 속 산책을 통해 힐링을 선물하는 서울시체육회의 대표적인 생활체육 프로그램”이라며 “낙산둘레길 코스는 서울트레킹 최초로 야간에 운영되는 만큼 서울시민들이 낭만적이고 여유로운 시간을 보낼 것으로 기대되니 서울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