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다니엘 헤니, 영화 '돈'에서 펀드 매니저 ‘로이 리’로 특별출연!

짧은 분량에도 '임팩트' 매력적인 캐릭터 선보여

가 -가 +

홍은비
기사입력 2019-03-15

▲ 배우 다니엘 헤니 사진제공=(주)쇼박스   


[뉴스브라이트=홍은비] 돈을 둘러싼 류준열-유지태-조우진의 팽팽한 트라이앵글과 빠른 속도감, 예측불허의 전개로 뜨거운 호평을 받고 있는 영화 '돈'에서 펀드매니저 ‘로이 리’역을 맡은 다니엘 헤니의 특별출연이 화제다.
 
부자가 되고 싶었던 신입 주식 브로커 ‘일현’(류준열)이 베일에 싸인 작전 설계자 ‘번호표’(유지태)를 만나게 된 후 엄청난 거액을 건 작전에 휘말리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돈'에서 펀드 매니저 ‘로이 리’ 역을 맡은 다니엘 헤니의 특별한 출연이 눈길을 끈다. 
 
다니엘 헤니가 맡은 ‘로이 리’는 펀드 매니저로, 부자가 된 ‘조일현’(류준열)이 자신의 은행 계좌를 확인하고, 휴가를 즐기기 위해 떠난 바하마에서 만나게 되는 인물이다. 
 
다니엘 헤니는 짧은 분량이지만, 영화 후반후 ‘조일현’의 조력자 역할을 하며 든든한 존재감을 선보일 예정이다. 훈훈한 비주얼에 젠틀한 매너까지, 다니엘 헤니의 첫 등장은 뭇 여성 관객들의 마음을 뒤흔들며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영화를 연출한 박누리 감독은 다니엘 헤니가 맡은 ‘로이 리’ 역할에 대해 등장과 동시에 관객들에게 임팩트 주고, 매력적으로 느낄 만한 배우를 캐스팅하길 원했다. 분량이 많지 않지만, 중요한 역할이기에 가장 먼저 다니엘 헤니를 떠올렸고, 시나리오를 본 다니엘 헤니가 흔쾌히 출연을 결정했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박누리 감독은 “다니엘 헤니와 촬영 현장에서 재미있게 작업을 했다. 류준열과도 친구처럼 굉장히 잘 어울렸고, 재미있게 촬영할 수 있었다”며 그와의 작업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영화를 빛낸 다니엘 헤니의 특별출연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돈'은 3월 20일 관객들을 찾아간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