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컴활·워드 등 자격시험 세종서 받으세요” - 세종특별자치시청

가 -가 +

배성은 기자
기사입력 2019-02-12

[뉴스브라이트=배성은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소담동에 위치한 세종상공회의소에 국가자격 취득을 위한 상설시험장이 개설됐다.

 

이에 따라 컴퓨터활용능력, 워드프로세서 등 자격시험을 응시하고자 하는 시민들이 대전이나 청주 등 인근 지역으로 나가 응시해야하는 불편함이 크게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세종상공회의소(회장 이두식)는 12일 ‘국가자격검정 상설시험장’ 개소식을 갖고, 첫 시험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상설시험장은 약 30석 규모로 IBT(Internet Based Test)시스템을 갖췄으며, 앞으로 이곳에서 워드프로세서, 컴퓨터활용능력(1·2급), 전산회계 운용사(2·3급) 등 자격시험이 주 2∼3회 개설·운영된다.

 

권영석 경제정책과장은 “세종시에 국가자격검정 상설시험장이 문을 열어, 취업준비생·수험생 등 지역 주민의 자격증 취득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