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환경감시재단-비아이핀테크, 바이블코인 공동사용 업무협약 체결

가 -가 +

구세주
기사입력 2018-09-14

 

▲     © 비아이핀테크

[뉴스브라이트 = 구세주 기자]미국 환경감시재단( Environmental Monitoring Foundation)은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비아이 핀테크(BI FINTECH)사를 방문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환경감시재단(EMF) 산하 세계탄소은행에서 실시하고 있는 탄소배출권 거래에 현재 사용하고 있는‘에코-인(Eco-in)과 함께 ‘바이블 코인’을 공동으로 사용한다고 14일 밝혔다.

 

‘에코-인(Eco-in)은 환경감시재단(EMF)에서 전 세계를 무대로 펼쳐지고 있는 탄소개발사업에서 발생하는 탄소배출권 거래에 있어 나라마다 다른 화폐단위의 통일을 위해 만들어진 새로운 패러다임의 암호화폐다.

 

비아이핀테크(BI FINTECH)사의 이재영대표는 “바이블이란 단어의 뜻은 성경이라는 뜻도 있지만 표준이라는 뜻도 있다. 바이블코인은 투기 수단이 아닌 내재적 교환가치를 지닌 암호화폐의 세계 표준을 제시하기 위해 그 명칭을 ‘바이블코인’이라고 명명했다”라며 “에코-인(Eco-in)은 여러 가지 면에서‘바이블코인’과 비슷한 점도 있지만 서로 보완해야 할 점도 많다. 두 코인을 한 거래소에서 공동으로 사용한다면 시너지효과를 발휘해 영향력이 더욱 커질 것으로 생각한다”라며 향후 기대감을 피력했다.
 
환경감시재단의 스튜어트 리(Stuart Lee)총재는 “올 여름 극심한 더위로 지구온난화 문제의 심각성이 크게 대두되었고, 전 세계적으로 부족한 탄소배출권의 원활한 공급을 위한 대책은 꼭 필요한 일이다”라며 ‘에코-인’과 ‘바이블 코인’의 역할을 강조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