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마트, 간편 명절음식은 이마트에서...매장에서 직접 만든 전, 나물 드세요

가 -가 +

김건우
기사입력 2020-09-29

[뉴스브라이트=김건우]

▲ 29일(화) 오전 이마트 성수점에서 모델들이 매장에서 직접 만든 전과 오색 송편을 선보이고 있다.     © 김건우



이마트가 10월 2일(금)까지 전국 83개점에서 명절 대표 음식인 전을 매장에서 직접 부쳐 판매하는 것은 물론, 각종 나물도 팩으로 판매에 나선다. 
 
녹두전은 개당 3,980원, 동태전/오색꼬지전/애호박전은 100g당 3,280원, 동그랑땡과 잡채는 100g당 1,780원에 구매할 수 있으며, 모둠전은 945g 한팩에 19,980원에 판매한다. 
 
시금치, 도라지, 고사리, 무나물 등 각종 나물도 250g 한팩에 2,980~14,980원에 구매할 수 있다.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오색송편은 100g당 1,650원에 판매한다.
 
이마트는 매장에서 직접 부쳐 판매하는 전은 필요한 만큼만 구매해 바로 먹을 수 있어 간편하게 명절 분위기를 내고자 하는 이번 트렌드와 맞물려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 물량을 20% 확대해 준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