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인천e음버스인 생활밀착형 순환버스 11월에 달린다

인천시와 한정면허 운송업체 업무협약-개통시기 앞당겨(12월→11월)

가 -가 +

김두영
기사입력 2020-09-28

▲  인천e음버스 이미지


[뉴스브라이트=김두영]

인천광역시가 28일 생활밀착형 순환버스인천e음버스운영을 위해 한정면허 6개 운송업체와 업무 협약을 체결한다.

 

협약식에는 인천e음버스”18개 노선 운영을 맡은 한정면허 운송업체 대표가 참석하며, 인천시와 운송사업자는 시내버스 한정면허 종료와 노선개편으로 시민들의 교통복지 실현을 위해 상호 협력하고 이행할 것을 약속한다.

 

시는 인천e음버스를 당초 시내버스 전면개편 일정에 맞춰 동시 개통 예정이었지만 교통복지 실현이라는 신설 취지에 맞게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자 조기 투입할 계획이다. 전면적인 시내버스 개편일인 1231일보다 앞선 11월 중에라도 조기투입하기 위하여 차량 제작업체에 이미 발주한 상태로, 차량이 출고 되는대로 우선하여 개통할 예정이다.

 

인천e음버스18개 노선, 42대의 차량으로 인천의 원도심 뒷골목과 신규개발지역 등 대중교통 취약지역을 중심으로 어르신 등 사회적 약자 교통편의 제공과 산업단지와 전철역, 농산물시장과 주부들, 중고생 통학을 각각 연계하여 시민들의 삶의 질이 한층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그 동안 비수익 노선 및 운행 환경이 열악한 지역에서 어려움을 감당하며 달려온 한정면허 운송업체들이 시민들에게 한 걸음 더 가까이 다가가는 인천e음버스개통을 위해 발 벗고 나서준 것에 대하여 감사의 뜻을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