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엠씨넥스, “하반기에는 최대 실적 달성하며 성장 이어간다”

가 -가 +

조필영
기사입력 2020-07-31

2020년 연간 1조 3000억원 매출액 달성으로 성장 지속 전망

코로나19에 불구 매출액 선방, 그러나 일시적 원가율 증가로 수익성 하락은 아쉬워


자율주행 및 스마트폰 영상기기 전문업체인 엠씨넥스가 하반기 최대 실적을 달성하며 성장을 지속할 전망이다.


엠씨넥스는 상반기에 연결기준 매출 6,145억, 영업이익 207억, 당기순이익 213억을 달성했다고 31일 잠정 실적을 공시와 함께 하반기에는 6,900억원 이상의 매출 실적을 달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엠씨넥스는 연초 1조 4,500억원의 매출액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했으나, 코로나19 영향으로 인해 1조 3,000억원으로 매출계획을 수정했다.


코로나19로 인한 스마트폰 수요 침체로 지난 4월, 5월 수주량이 급감하였으나 6월은 1,045억, 7월은 1,300억의 매출을 기록하며, 6월부터 매출이 정상화되고 있는 상황으로 2020년 연간 매출액은 2019년 매출 1조 2677억을 상회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2분기 수익성 하락은 매출감소와 코로나19로 인한 4월, 5월 수주량 급감으로 원자재 매입과 제품 매출의 시점차이로 인해 일시적인 원가 왜곡 현상이 발생했다고 덧붙였다.


통상적으로 스마트폰 부품 가격은 분기별로 단가가 조정되며 지난 1분기 가격으로 주문한 원자재가 2분기 매출에 반영되면서 모듈 납품 업체인 엠씨넥스의 재료비가 일시적으로 증가한 것이다.

엠씨넥스는 지난 1분기 원자재 매입으로 인해 부채율이 일시적으로 증가하였으나 2분기에 1분기에 발주한 원자재를 소진함으로 부채비율은 별도기준 87%, 연결기준 127%으로 낮아졌다.


엠씨넥스 민동욱 대표이사는 “지난 상반기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이 있었지만, 6월부터 매출액이 빠르게 늘고 있어 하반기에는 상반기 대비 큰 폭으로 개선된 실적을 달성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