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KB증권, ‘KB able 발행어음’ 잔고 2조원 돌파!

가 -가 +

김호성
기사입력 2019-12-10

[뉴스브라이트=김호성]KB증권(사장 박정림, 김성현)은 지난 6월 3일 출시한 ‘KB able 발행어음’ 잔고가 2조원을 돌파했다고 9일(월) 밝혔다.
 
KB증권은 지난 5월 15일 단기금융업 인가를 받아 6월 3일에 ‘KB able 발행어음’을 출시했다. 출시 당일에 1회차 목표였던 5천억원 규모의 발행어음을 완판하는 저력을 보여준 바 있으며, 올해 연말까지 목표로 하고 있던 2조원도 약 20일 앞당겨 달성했다.
 
KB증권 ‘KB able 발행어음’은 WM(자산관리부문)-WS(홀세일부문)-IB(기업금융부문) 등 유관조직 간 조달과 운용 협업을 통해 고객들에게는 경쟁력 있는 금리상품을 공급하면서 기업들에게는 성장에 필요한 자금을 원활히 조달할 수 있게 하는데 큰 기여를 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KB able 발행어음’은 투자 기간별로 CMA 형태의 수시식과 1/3/6/12개월의 약정식, 그리고 적립식 등 개인 6종, 법인 5종의 다양한 상품이 라인업되어 있으며, 원화 뿐 아니라 외화 상품도 발행되고 있어 고객의 니즈에 따른 선택이 가능하다.
 
KB증권 관계자는 “2020년에도 자금의 조달과 운용 프로세스를 정교화함으로써 발행어음이 매력적인 단기 금리상품으로 확고하게 자리잡을 수 있도록 각 부문간 한층 강화된 협업을 통해 상품성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