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캠코ㆍ삼성 라이온즈ㆍ롯데 자이언츠, 사회공헌 및 공동 마케팅 위한 업무협약 체결

프로야구단 물품 기부공매, 마케팅 등 상호 협력으로 나눔과 배려의 기부문화 확산 기대

가 -가 +

이덕기
기사입력 2019-12-10

▲ 사진 = 위 사진 : 12월 3일(화)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남궁 영 캠코 공공개발본부장(사진 왼쪽에서 다섯번째)과 홍준학 삼성 라이온즈 단장(사진 오른쪽에서 네 번째)이 ‘사회공헌 및 공동마케팅 협약’을 체결한 후 양사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아래 사진 : 12월 10일(화) 오후 2시 부산사직야구장에서 남궁 영 캠코 공공개발본부장(사진 왼쪽)이 김종인 롯데 자이언츠 대표이사(사진 오른쪽)와 ‘사회공헌 및 공동마케팅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뉴스브라이트=이덕기 기자]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문창용)가 운영하는 공공자산 처분시스템 온비드는 지난 12월 3일(화)과 12월 10일(화)에 각각 삼성 라이온즈, 롯데 자이언츠 프로야구단과 「사회공헌 및 공동 마케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각 프로야구단의 선수들이 시즌 중 직접 착용한 유니폼과 야구용품 등을 온비드를 통해 공매하고 그 수익금을 공익단체에 기부하는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캠코와 2개 프로야구단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온비드 기부공매 활성화 △온비드 이용교육 지원 △공동 홍보 및 마케팅 업무 추진 등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지난 2002년 서비스 개시 이후 지금까지 약 191만명의 고객이 이용한 국내 유일의 온라인 공공자산 처분시스템인 온비드와 국내 인기 프로야구단인 삼성 라이온즈, 롯데 자이언츠는 야구팬들에게 받은 사랑을 사회공헌활동으로 보답하는 프로그램을 함께 실시함으로써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고 사회적 가치를 실천해 나갈 계획이다.  
 
남궁 영 캠코 공공개발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공공기관과 스포츠 구단과의 우수 협력사례를 만들고 나눔과 배려의 기부문화를 확산시킬 것”이라며 “캠코는 앞으로도 온비드 등 주요업무와 연계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발굴ㆍ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캠코는 지난 2012년부터 임직원들이 기부한 물건을 공매하고 그 수익금을 공익시설과 소외된 이웃에게 전달하는 ‘온비드 기부공매’를 매년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부산지역 공공기관들이 기부한 유휴물품도 기부공매에 포함될 예정으로, 온비드 고객들은 소액으로 다양한 물건의 공매를 체험하고 나눔 활동에 동참할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