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2019 신한 東海 오픈’ 골프 대회 4일간 베어즈베스트 청라 G.C서 개최

총상금 12억원- 국내 최고 선수들과 아시아 정상급 선수들의 경쟁-국제적 관심 집중

가 -가 +

김두영
기사입력 2019-09-16

▲ 제35회 신한 동해오픈 포스터



[뉴스브라이트=김두영] 올해로 35회를 맞이하는 오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2019 신한 東海 오픈’ 골프대회가 오는 9월 19일(목)부터 22일(일)까지 4일간, 아시아 스타골퍼들이 대거 참가한 가운데 인천광역시 베어즈베스트 청라 G.C.에서 화려하게 펼쳐진다.
 
국내 골프 스포츠의 발전과 국제적인 선수육성을 취지로 1981년 창설된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 투어의 메이저급 대회로, 특히 올해부터는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 투어, 아시안투어, 일본골프투어(JGTO)가 공동주관으로 운영돼 국제대회로 거듭날 예정이다.
 
올해도 국내 최고 선수들이 아시아 정상급 선수들과의 경쟁으로 국제적 관심이 집중되고 있으며, 총상금은 12억원으로 국내에서도 4만여명의 갤러리들이 관람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어린이들을 위한 키즈존 운영, 팬사인회, 희망나눔쿠폰 이벤트 등 시민들을 위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 운영과 함께, 연말 소외계층을 위한 행복나눔 실천에 동참할 예정이다.
 
김충진 마이스산업과장은 “대한민국 골프 문화를 선도하는 축제의 장이 되도록 시민과 함께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적극 발굴 지원하고,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