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서민형안심전환대출 조건이? 보유주택수 "정기적 재확인, 상실 조치"

가 -가 +

홍은비
기사입력 2019-08-26

[뉴스브라이트=홍은비]정부가 '고정금리 특판상품'을 진행할 예정이다.

내달 16일 연 1%대 대출금리가 적용되는 장기·고정금리 주택담보대출(주담대) 상품이 공개된다.

지난 25일 금융위원회, 금융감독원, 은행연합회, 주택금융공사는 실수요자가 보유한 변동금리·준고정금리 주택담보대출을 최저 1%대 저금리의 고정금리 상품으로 갈아탈 수 있는(대환)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출시계획을 확정·발표했다.

해당 상품은 변동금리 및 준고정금리 주담대를 갈아탈 수 있도록 한 10∼30년 만기 '대환대출' 상품으로 알려졌다.

또한, 지난달 23일 이전에 실행된 주담대 상품을 대상으로 하며 은행과 저축은행 등 전 금융권에서 취급된 주담대면 가능하나 정책모기지나 기존 고정금리 대출상품은 갈아탈 수 없다.

이어 서민형안심전환대출 가입 대상은 부부합산 소득이 8500만원 이하인 1주택자를 대상이다.

신혼부부나 2자녀 이상 가구에 대해선 이보다 완화된 부부합산소득 '1억원'을 특별 적용한다.

이에 이명순 금융위 국장은 "대환 실행 후 보유주택수를 정기적으로 재확인해 보유주택수 증가 시 1년 내 처분토록 하고 만약 이행되지 않을 경우 기한이익 상실 조치할 것"이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제2금융권 변동금리 대출을 고정금리 정책모기지 상품으로 바꿔주는 ‘더나은 보금자리론’도 오는 9월 2일부터 개선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