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어디서 봤나 했더니...’ 에이스팩토리와 전속계약 맺은 연기자들 탄탄한 연기력으로 주목 받아 ‘술렁’

가 -가 +

손헌철 기자
기사입력 2019-02-25

▲ 영화 '증인'     © 손헌철 기자



[뉴스브라이트=손헌철 기자]인기리에 상영 중인 영화 증인에서 남다른 연기력을 선보인 연기자 염혜란과 이규형이 에이스팩토리와 전속계약을 맺었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많은 이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에이스팩토리 측은 25일 염혜란과 이규형과 전속계약체결 소식을 직접 전했다.

 

이어 에이스팩트리는 공연무대 위에서 탄탄한 실력을 다져온 이들 연기자들이 다채로운 작품 등에서 출중한 연기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두 배우의 에이스팩토리와의 전속계약 계약 체결 소식을 접한 팬들은 증인봤는데 두분다연기진짜잘하심~”, “염배우님 무변에서도 그렇고 악역도 넘나 잘 소화하셔요소화력 짱인듯요이제 비단신 신고 꽃길만 걸으세요화이팅!!!!”, “엄혜란씨 멋지당분명 상하나 받는당 . . . ”, “전속계약 축하합닌다. 두분 다 사진에서의 포스가..!!! 앞으로 더욱 승승장구 하시길 바라요등의 반응을 쏟아내고 있다.

 

한편 최근 많은 영화팬들의 호평을 받고 있는 영화 증인에서 염혜란은 유력한 살인용의자로 지목된 미란 역을, 이규형은 극중 자폐스텍트럼 장애를 앓는 소녀 지우(김향기)’의 조력자인 검사 희중 역을 맡아 물오른 연기력을 뽐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브라이트. All rights reserved.